담임목사설교말씀

  • 홈 >
  • 매주설교말씀 >
  • 담임목사설교말씀
담임목사설교말씀
2018년 12월 23일/ 그에게 경배하러 왔노라! 김용훈 2018-12-24
  • 추천 0
  • 댓글 0
  • 조회 217

http://goodnb.or.kr/bbs/bbsView/44/5515493

 

 ​[성경 본문] 마태복음 2:1-12절, 개역개정)

 

[동방으로부터 박사들이 경배하러 오다]

 

1 헤롯 왕 때에 예수께서 유대 베들레헴에서 나시매 동방으로부터 박사들이 예루살렘에 이르러 말하되
2 유대인의 왕으로 나신 이가 어디 계시냐 우리가 동방에서 그의 별을 보고 그에게 경배하러 왔노라 하니
3 헤롯 왕과 온 예루살렘이 듣고 소동한지라
4 왕이 모든 대제사장과 백성의 서기관들을 모아 그리스도가 어디서 나겠느냐 물으니
5 이르되 유대 베들레헴이오니 이는 선지자로 이렇게 기록된 바
6 또 유대 땅 베들레헴아 너는 유대 고을 중에서 가장 작지 아니하도다 네게서 한 다스리는 자가 나와서 내 백성 이스라엘의 목자가 되리라 하였음이니이다
7 이에 헤롯이 가만히 박사들을 불러 별이 나타난 때를 자세히 묻고
8 베들레헴으로 보내며 이르되 가서 아기에 대하여 자세히 알아보고 찾거든 내게 고하여 나도 가서 그에게 경배하게 하라
9 박사들이 왕의 말을 듣고 갈새 동방에서 보던 그 별이 문득 앞서 인도하여 가다가 아기 있는 곳 위에 머물러 서 있는지라
10 그들이 별을 보고 매우 크게 기뻐하고 기뻐하더라
11 집에 들어가 아기와 그의 어머니 마리아가 함께 있는 것을 보고 엎드려 아기께 경배하고 보배합을 열어 황금과 유향과 몰약을 예물로 드리니라
12 그들은 꿈에 헤롯에게로 돌아가지 말라 지시하심을 받아 다른 길로 고국에 돌아가니라 -아멘-​

 

 

 

​  마태복음은 예수님의 12제자 중 하나인 마태가 기록한 말씀입니다.  ‘마태(하나님의 선물)’는 히브리어로 '레위(연합하다)'이고,  ‘알패오’의 아들이며, 가버나움(다메섹에서 예루살렘으로 이어지는 간선도로변에 위치)에서 세관 관리로 일했습니다(마태복음 9:9-13; 마가복음 2:14절; 누가복음 5:27-29절). 그 당시 세리는 창기와 도둑, 그리고 살인자와 함께 천한 자로 취급받던 자리입니다(마태복음 21:31). 마태복음의 주제는 구약성경말씀에서 예언한 메시야의 약속이 예수님께 성취됨을 말합니다. 즉, 예수님께서 메시야이시며, 하나님의 구원의 계획이 예수님의 성육신하심과 십자가에 죽으심과 부활하심으로써 이루어진 것입니다. 본문은 예수님의 탄생을 축하드리며 경배 드린 동방박사의 내용 입니다.

 

  본문 1-2절에 “헤롯 왕 때에 예수께서 유대 베들레헴에서 나시매 동방으로부터 박사들이 예루살렘에 이르러 말하되 유대인의 왕으로 나신 이가 어디 계시냐 우리가 동방에서 그의 별을 보고 그에게 경배하러 왔노라”라고 합니다. 예수님께서 탄생하셨을 때 유대나라는 에돔 족속 ‘헤롯’이 통치하고 있었습니다. 강한 리더십과 의지력의 소유자였던 헤롯은 자신의 통치력을 강화하기 위해 백성들을 공공사업에 끌어들이고, 유대인들의 마음(환심)을 사기 위해 성전을 재건합니다. 그는 영적으로 무지한 자였고(4절), 자신의 권력에 집착하여 아내와 장모, 친아들까지 죽인 냉혹한 자이고, 굶주린 유대인 세금을 감면해주며, 식량을 배급하는 등, 간사함(7절)과 이중적인 인격의 소유자였습니다(8절).

 

  인류를 구원하시기 위해 이 땅에 오신 예수님의 탄생은 일찍이 예언되었고, 징조를 깨달은 동방(바벨론)의 박사들이 아기 예수님께 경배를 드리려고 온 것입니다(2절). 그들은 별을 따라 아기 예수님께 경배하고, 황금과 유향과 몰약을 예물로 드립니다(9-11절). 여기서 주목해야 할 것이 있습니다. 유대인들은 형식적인 제사를 드리는데, 이방인인 동방 박사들이 아기 예수님께 경배를 드리고, 귀한 예물을 드렸습니다. 첫째, ‘황금’은 왕께 드리는 예물로 예수님을 만왕의 왕 구세주로 믿었던 것입니다. 둘째, ‘유향’은 향기로운 송진으로 하나님께 제사지낼 때 사용하는 것입니다. 즉 예수 그리스도는 대 제사장이시라는 것입니다. 셋째, 몰약은, 귀한 신분을 가진 사람이 죽었을 때 부패하지 않도록 사용하는 방부제 입니다. 즉, 인류의 구원을 위하여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죽으실 것을 상징하는 것입니다.

 

  여러분! 성탄절은 예수님께서 우리를 구원하여 주시기 위해 이 땅에 오신 날입니다. 우리는 동방 박사들처럼 온 맘과 정성을 다하여 하나님께 예물을 드려야 합니다. 여러분! 우리도 동방 박사들처럼 만왕의 왕, 대 제사장으로서 십자가에 죽으신 예수님을 믿고, 성탄절을 맞이하길 소망합니다.

 

*도움질문

 

1. 여러분! 예수님의 탄생을 기뻐하며, 소중한 것을 하나님께 드려 헌신하고 있습니까?

 

2. 여러분은 성탄절을 어떻게 맞이할 것인지 나눔의 시간을 가집니다.

 

“오직 하나님께 영광을, 아멘”​ 

    추천

댓글 0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2018년 12월 30일/ 내게 직분을 맡기심이니... 사진 김용훈 2019.01.01 0 204
다음글 2018년 12월 16일/ 네가 가진 것이 무엇이냐! 사진 김용훈 2018.12.17 0 216